생손보협회 '2018 보험범죄방지 유공자 시상식' 개최
생손보협회 '2018 보험범죄방지 유공자 시상식' 개최
  • 이대우 기자
  • 승인 2018.12.05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범죄 근절에 기여한 수사관 및 보험회사 조사담당자 135명 선정 및 시상

[와이즈경제=이대우 기자] 손해보험협회와 생명보험협회는 5일 10시30분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알림2관에서 보험범죄 근절에 공로가 큰 경찰관과 보험업계 조사자를 대상으로 '2018 보험범죄방지 유공자 시상식'을 개최했다.

사진=손해보험협회 제공
사진=손해보험협회 제공

올해로 18회를 맞이한 이번 시상식에서는 광주북부경찰서 김종민 경감 등 4명이 금융위원장 표창을 수상하는 등 보험범죄방지 유공자 135명을 선정·시상했다.

이날 광주북부경찰서 김종민 경감은 실손보험 가입자와 공모, 건강보험 요양급여 및 민영보험금 12억여원을 갈취한 한의사 등 220명을 검거한 공로로 금융위원장상을 수상했다.

삼성화재 박원철 책임은 사무장 병원 등 14건 145억여원을 적발한 공로로 금융감독원장상을 수상했으며, 삼성생명 천형찬 책임은 한방병원 보험사기 등 12건 53억여원을 적발한 공로로 금융감독원장상을 수상했다.

김용덕 손해보험협회장과 신용길 생명보험협회장은 이날 시상식에서 보험범죄방지 유공자로 선정된 경찰수사관 및 보험업계 조사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어 “보험범죄로 연간 약 4조5천억원의 비용이 누수되고 이로 인해 가구당 약 23만원의 추가부담이 발생되는 한편, 보험금을 노린 살인․방화 등 강력사건도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등 반사회적 범죄로 발전되고 있다”고 언급하면서, “앞으로 보험업계는 금융당국, 경찰, 유관기관과 공조를 강화하고, 법․제도 개선을 통해 보험범죄 근절에 계속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