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금융상담 특화점『KB디지털금융점』오픈
KB국민은행, 금융상담 특화점『KB디지털금융점』오픈
  • 이용현 기자
  • 승인 2019.01.03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현금, 무서류 기반의 준 VIP 공간에서 충분한 금융상담 제공
간단한 금융업무는 디지털존 셀프뱅킹으로 대기시간 없이 빠른 업무처리

[와이즈경제=이용현 기자] KB국민은행은 3일, 김포한강신도시 운양지구에 무현금, 무서류 기반 디지털창구 특화점인 『KB디지털금융점』을 신규 개점했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3일, 김포한강신도시 운양지구에 무현금, 무서류 기반 디지털창구 특화점인 'KB디지털금융점'을 신규 개점했다. (오른쪽 6번째)김남일 KB국민은행 영업그룹 부행장.(사진=국민는행)
KB국민은행은 3일, 김포한강신도시 운양지구에 무현금, 무서류 기반 디지털창구 특화점인 'KB디지털금융점'을 신규 개점했다. (오른쪽 6번째)김남일 KB국민은행 영업그룹 부행장.(사진=국민는행)

이날 개점식에는 김남일 KB국민은행 영업그룹 부행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해 새로운 영업점 모델 오픈을 축하했다.

'KB디지털금융점'은 영업점 공간을 디지털존, 웨이팅존, 컨설팅존으로 분리해 고객 중심의 상담 환경을 구축한 것이 특징이다.

디지털존에서는 고객이 대기시간 없이 STM(Smart Teller Machine), ATM(Automated Teller Machine), 공과금자동수납기 등을 통해 현금입출금, 카드발급, 공과금납부 등의 간편 뱅킹 업무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매니저는 스탠딩창구에서 단순 제신고 등의 업무를 직접 처리해주고, 고객이 디지털기기를 어려움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컨설팅존에서는 모든 고객이 준 VIP룸 형태의 개인화된 창구에서 전문적이고 편안한 금융상담을 제공 받을 수 있다. 더불어 고객이 예약상담을 이용하면 대기시간 없이 바로 상담이 가능해 편의성이 더욱 높아졌다.

상담창구에서는 현금거래가 발생하지 않으며, 디지털 서식을 통해 간편하게 서류를 작성할 수 있다.

웨이팅존은 카페에 머무는 것 같은 편안하고 트렌디한 분위기의 별도 공간이 마련됐다. 이번 디지털금융점은 대기공간과 상담공간을 분리한 레이아웃의 큰 변화를 볼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디지털금융점』은 시중은행 최초로 시도되는 영업점 운영모델로 고객의 영업점 이용목적에 최적화된 금융시스템과 점포 공간설계 등을 적용했다"며, "일정기간 시범운영 후 일반 영업점에도 다양한 형태로 적용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