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IBK창공(創工)' 부산에 문 연다
기업은행, 'IBK창공(創工)' 부산에 문 연다
  • 최예리 기자
  • 승인 2019.01.07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한국거래소(KRX)와 협력…지방 혁신창업기업 지원

[와이즈경제=최예리 기자] 기업은행의 창업육성플랫폼 ‘IBK창공(創工)’이 지방 창업기업 육성에 나선다.
 
IBK기업은행은 부산시, 한국거래소(KRX)와 함께 ‘IBK창공 부산’을 상반기 중 열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지방에서 문을 여는 첫 번째 ‘IBK창공’이다.
 
IBK창공은 기업은행이 창업기업에게 무상으로 사무공간을 지원하고, 투·융자, 멘토링, 컨설팅, 국내외 판로개척 등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창업육성플랫폼이다.
 
세 기관은 ‘IBK창공 부산’ 개소를 위해 오는 9일 부산광역시청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창업기업이 중소·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기업은행은 창업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한국거래소는 선발기업에게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의 사무공간을 제공한다. 부산시는 지역 창업기업 발굴, 졸업기업에 대한 후속공간을 지원할 계획이다.
 
IBK창공은 2017년 12월 마포에 처음 문을 열었고, 지난해 10월 구로에 두 번째 창업육성센터를 열었다. 기업은행은 지금까지 40개 창업기업을 육성하면서 총 투자 34억원, 총 융자 34억원,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264건 등을 지원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민관 협력을 통한 창업 인프라 확충의 좋은 선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성장과 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IBK창공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