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중공업 해외투자법인 수빅조선소 회생절차 신청
한진중공업 해외투자법인 수빅조선소 회생절차 신청
  • 이대우 기자
  • 승인 2019.01.08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이즈경제=이대우 기자] 산업은행은 한진중공업 자회사이자 해외현지법인인 수빅조선소(HHIC-PHIL Inc.)가 8일자 필리핀법원 앞 회생절차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사진=한진중공업홈페이지
사진=한진중공업홈페이지

수빅조선소는 인력감축, 원가절감 등 긴축경영 노력과 본사의 유동성 지원에도 불구하고, 글로벌 해운_조선업 불황이 장기간 지속되며 회생절차 신청에 이르게 되었고 산업은행측은 밝혔다.

모회사인 한진중공업은 수빅조선소 회생신청과 관련하여 추후 발생하는 이슈에 적극 대응하는 한편, 2016년 1월부터 추진중인 경영정상화 작업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수빅조선소와 영도조선소는 주력 선종이 달라 수빅조선소의 영업이 중단되더라도 본사 영업활동에 대한 영향은 거의 없을 것으로 예상됐다.

산업은행은 한진중공업과 긴밀히 협조하여 수빅조선소 회생신청에 따라 발생하는 리스크에 신속히 대응하고, 한진중공업 경영정상화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