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임원진, 여성의 건강한 삶을 위한 기부금 전달
하나금융그룹 임원진, 여성의 건강한 삶을 위한 기부금 전달
  • 최예리 기자
  • 승인 2019.01.15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년 하례회 참석한 그룹 임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모금

유방암 환자들의 수술비용 지원, 여성의 건강한 삶 응원

[와이즈경제=최예리 기자] 하나금융그룹은 유방암과 유방 건강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유방암 환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임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모금한 기부금을 한국유방건강재단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노유정 KEB하나은행 변화추진본부장, 백미경 KEB하나은행 소비자행복그룹 전무,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노동영 한국유방건강재단 이사장, 박명희 한국유방건강재단 이사, 김승민 한국유방건강재단 이사. (사진=하나은행)
사진 왼쪽부터 노유정 KEB하나은행 변화추진본부장, 백미경 KEB하나은행 소비자행복그룹 전무,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노동영 한국유방건강재단 이사장, 박명희 한국유방건강재단 이사, 김승민 한국유방건강재단 이사. (사진=하나은행)

이번 기부금은 2019년 신년 하례회에 참석한 하나금융그룹 임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전액 모금됐다. 이는 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힘찬 출발에 앞서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먼저 돌아보고 임원들이 솔선수범 해 그룹의 미션인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실천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모금에 동참한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조기발견과 예방이 중요한 유방암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여성들의 건강한 삶을 응원하자는 데 그룹 임원들이 뜻을 같이 했다”며 “작은 정성이 모여 유방암 환자들의 수술비용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오후 을지로 KEB하나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서 노동영 한국유방건강재단 이사장은 “2019년 첫 번 째 기부금을 하나금융그룹 임원들의 자발적인 모금으로 지원 받게 되어 그 의미가 더 크다”며 “여성의 건강한 삶을 위한 하나금융그룹의 관심과 지원에 감사 드린다”고 밝혔다.

재단법인 한국유방건강재단은 지난 2000년에 설립된 이래 ‘핑크리본 캠페인’을 통해 유방암 예방의식 향상 및 유방자가검진과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고 있으며, 2001년도부터 매년 ‘핑크런(핑크리본 사랑마라톤)’ 축제를 개최해 참가비 전액을 유방암 환자 수술 및 검진 지원에 사용하고 있다.

이에 동참하기 위해 하나금융그룹은 임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한 이번 기부금 전달 뿐 아니라 지난해에는 관계사인 KEB하나은행을 통해 제17회 ‘핑크런’ 서울대회를 후원한 바 있다.

하나금융그룹은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이라는 미션을 실천하기 위해 저출산 시대의 육아문제 해결을 위한 보육지원 사업과 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 및 장애인 스포츠 저변 확대 지원,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회적 기업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