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40조원 기간산업안정기금 전담할 '기간산업안정기금본부' 신설
산업은행, 40조원 기간산업안정기금 전담할 '기간산업안정기금본부' 신설
  • 황현옥 기자
  • 승인 2020.05.20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産銀, 20일 조직개편 단행...35명 규모 출범

[와이즈경제=황현옥 기자] 산업은행 20일 이사회를 열고 지난 4월22일 제5차 비상경제회의에서 정부가 제시하고 이날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가 운용방안을 발표한, 40조원 규모의 기간산업안정기금을 운용할 전담조직인 '기간산업안정기금본부'를 신설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조직개편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산업은행 홍보동영상 캡처
사진=산업은행 홍보동영상 캡처

기업금융부문 산하에 설치되는 同 본부는 기금 운용계획 수립, 채권발행 등을 담당하는 '기금사무국'과 자금집행과 사후관리 업무를 수행하는 '기금운용국' 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산은의 기존 기업금융 기능과 연계하여 기간·주력산업 경쟁력 제고 및 기업 경영애로 해소 등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총 35명 규모로 출범하는 기간산업안정기금본부는 21일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할 예정으로 내주 공식 출범식과 기금운영계획 등을 결정하는 제1차 기금운용심의회 등을 준비할 계획이다.

또한, 산업은행은 코로나19 극복 과정에서 사전적 기업개선 및 경쟁력 제고가 필요한 기업들의 선제적 집중관리를 위해 구조조정본부 내 기존 '기업경쟁력제고지원단'을 '기업구조조정3실'로 확대 개편했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금번 조직개편을 통해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을 받고 있는 국가 기간산업 기업을 신속·효율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였으며, 우리 기업의 고용 및 경쟁력 유지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