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포스트 코로나19 유럽 경제전망’ 웨비나 개최
무협, ‘포스트 코로나19 유럽 경제전망’ 웨비나 개최
  • 김민정 기자
  • 승인 2020.06.25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독일·스웨덴 경제 전문가 초청…데이터·AI 등 혁신기술이 경제회복의 동력

[와이즈경제=김민정 기자] 한국무역협회는 24일 영국 국제통상부, 독일 무역투자진흥청, 비즈니스스웨덴과 함께 ‘포스트 코로나19 유럽 경제전망’웨비나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웨비나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변화한 영국·독일·스웨덴 및 유럽 경제와 산업 동향, 그리고 기업의 대응방안 등에 대한 각국 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어보기 위해 마련됐다.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오태현 전문연구원은 “각국의 봉쇄조치로 인한 가계소비 감소가 기업의 수익성 악화와 직원 해고로 이어지고 다시 가계경제를 위협하는 악순환의 고리가 끊이지 않고 있다”면서 “국가 간 이동의 어려움, 글로벌밸류체인(GVC) 약화, 생산·소비·노동시장의 위축으로 2분기 유럽의 경제성장률이 크게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Post Corona 유럽 경제 전망 웨비나 영국 DIT Mike Short/사진=무협
Post Corona 유럽 경제 전망 웨비나 영국 DIT Mike Short/사진=무협

영국 국제통상부의 마이크 쇼트 과학 분야 수석고문은 “혁신 기술이 경제회복의 주요 동력”이라며 “네트워크 보안과 모바일 네트워크를 이용한 데이터 시각화, 인공지능(AI), 핀테크, 원격의료 등의 분야가 확장될 것”이라고 말했다.

Post Corona 유럽 경제 전망 웨비나,독일 GTAI Frank Robaschik/사진=무협
Post Corona 유럽 경제 전망 웨비나,독일 GTAI Frank Robaschik/사진=무협

독일무역투자진흥처의 프랑크 로바식 한국대표는 “독일도 항공, 호텔, 자동차, 건설 등 분야에서 큰 타격을 받았지만 국내총생산(GDP)의 4%에 달하는 대규모의 경기부양책을 시행하고 있어 유럽연합(EU) 평균보다는 경기 침체 수준이 낮을 전망”이라며 “내년부터 시행되는 EU의 배기가스 배출규제는 전기차와 배터리 공급 업체에게 좋은 기회”라고 강조했다.

Post Corona 유럽 경제 전망 웨비나, 스웨덴 Business Sweden David Jallow/사진=무협
Post Corona 유럽 경제 전망 웨비나, 스웨덴 Business Sweden David Jallow/사진=무협

비즈니스스웨덴의 데이비드 잘로우 무역투자고문은 “스웨덴은 다른 국가들과 달리 국민의 자유를 엄격하게 제한하지 않는 방법으로 전염병에 대응했지만 경제적 영향은 다른 국가들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면서 “스웨덴 기업들도 설문조사에서 경기와 수출이 회복세로 돌아섰다고 평가하는 등 경제가 서서히 살아날 기미를 보이고 있다”고 내다봤다.

무역협회 조빛나 유라시아실장은 “유럽은 작년 우리 수출의 13%를 차지하는 지역으로 수출전략을 세우기에 앞서 국가별 동향과 경기 부양책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우리 기업들이 코로나 이후 경제활동 재개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생생한 정보를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