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거주자외화예금 역대 최대
8월 거주자외화예금 역대 최대
  • 이대희 기자
  • 승인 2020.09.18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이즈경제=이대희 기자] 8월의 거주자외화예금 금액이 7월에 이어 또 역대 최대치를 갱신했다.

통화별 거주자외화예금 잔액표 (자료=한국은행)
통화별 거주자외화예금 잔액표 (자료=한국은행)

17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0년 8월중 거주자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8월말 외국환은행의 거주자외화예금은 885억4000만달러로 전월말 대비 11억4000만달러 증가했다.

통화별로 살펴보면 유로화예금은 비은행 금융기관의 일시자금 예치 등의 증가로 41억5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전월과 비교했을 때 5억4000만달러 늘어난 금액이다.

달러화예금은 3억7000만달러 증가한 765억9000만달러로 조사됐다. 개인(-1억8000만달러)은 감소한 반면, 일반기업의 결제대금 예치 등의 영향으로 법인(5억5000만달러) 위주로 증가했다.

엔화예금은 일부 기업의 배당금 지급을 위한 엔화 예치 등이 증가해 47억6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은행별로 살펴보면 국내은행은 774억7000만달러로 18억4000만달러 증가한 반면, 외은지점은 7억달러 감소한 110억7000만달러로 조사됐다.

주체별로 보면 기업예금은 709억9000만달러로 13억달러 증가했고, 개인예금은 175억5000만달러를 기록하며 1억6000만달러 감소했다.

한편 이번 거주자외화예금 집계는 내국인과 국내기업, 국내에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국내에 진출해 있는 외국기업 등의 국내 외화예금을 기반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