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탄소발자국 지우개' 캠페인 실시
한화 '탄소발자국 지우개' 캠페인 실시
  • 홍성완 기자
  • 승인 2020.09.23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부터 8주간 한화그룹 인스타그램 계정 통해 게시
일상생활에서 실천 가능한 친환경기술 소개

[와이즈경제=홍성완 기자] 한화그룹이 일상생활에서 실천 가능한 친환경 기술을 소개하는 캠페인을 실시한다.

한화그룹의 첫 '탄소발자국 지우개 프로젝트' 실내조명 조도 낮추기 캠페인 (제공=한화그룹)
한화그룹의 첫 '탄소발자국 지우개 프로젝트' 실내조명 조도 낮추기 캠페인 (제공=한화그룹)

한화그룹은 23일부터 8주동안 일상생활 속 친환경 기술을 소개하는 '탄소발자국 지우개' SNS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켐페인은 한화그룹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게시되며 탄소발자국을 줄일 수 있는 친환경 기술을 매주 1개씩 선보인다. 주로 ‘실내조명 조도 낮추기’, ‘분리배출 잘하기‘, ’도시락통 사용하기‘ 등과 같이 일상생활 속에서 실천 가능한 친환경 기술을 소개할 예정이다.

한화그룹은 “전세계를 뒤흔든 코로나 바이러스, 유례없이 길었던 태풍과 폭우로 어느 때보다 미래와 환경에 대한 걱정과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러한 사회적 분위기에서 우리 모두가 실천할 수 있는 일상생활 속 친환경 기술을 소개해 지속가능한 내일을 만들자는 취지로 본 켐페인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탄소발자국이란 2006년 영국의회 과학기술처(POST)에서 최초로 제안한 개념으로 제품생산과 소비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총량을 탄소발자국으로 표시하는 것에서 유래했다. 또한 탄소발자국 표시는 발생한 이산화탄소의 양을 나무의 수로 환산해 표시한다.

영국의 과학학술지 ‘Nature’와 국제에너지기구(IEA)의 자료에 따르면 해마다 화석연료와 플라스틱 폐기물이 남긴 탄소발자국은 348억 톤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한화그룹은 ”인류가 직면하고 있는 에너지 문제에 근본적인 해결책을 제공할 무한한 친환경 에너지 자원에 주목하고 있다“며 ”세계 최고 수준의 첨단 기술력과 생산능력을 바탕으로 신재생 에너지 시장을 선도하고 있으며 그린 수소 에너지 기술과 친환경 플라스틱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한화그룹은 지속가능한 친환경 기술을 소개하는 신규 TV광고도 제작·방송 중이다.

한화그룹은 ”‘지속가능한 내일을 위한 탄소 배출없는 태양광 에너지 기술‘, ’그린 수소 에너지 솔루션‘, ’자연에 무해한 친환경 플라스틱 소재 기술‘을 로토스코핑 기법을 활용한 아름다운 영상으로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화그룹은 켐페인에 참여한 시민들에게 추첨을 통해 친환경 선물을 증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