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말 외환보유액 4천33억달러...전월대비 18억달러 증가
9월말 외환보유액 4천33억달러...전월대비 18억달러 증가
  • 황현옥 기자
  • 승인 2019.10.04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은행은 9월말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은 4천33억2천만달러로 전월 4천14억8천만달러 대비 18억4천만달러가 증가했다고 밝혔다.

4일 한국은행은 외화자산 운용수익 증가 등이 주로 기인했다고 설명했다.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중 유가증권이 3천745억달러로 전체의 92.9%를 차지했다.

그 뒤를 예치금 180억2천만달러(4.5%), 금47억9천만달러(1.2%), SDR 33억6천만달러(0.8%), IMF포지션 26억4천만달러(0.7%)로 구성됐다.

2019년 8월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세계 9위 수준이다.

중국은 3조1천72억달러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그 뒤를 일본 1조3천316억달러, 스위스 8천334억달러, 러시아 5천291억달러, 사우디아라비아 5천79억달러이다.

한국은행
한국은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