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구성원 행복 강조한 ‘SKMS’ 개정...최 회장 "행복경영 실행력" 강조
SK그룹, 구성원 행복 강조한 ‘SKMS’ 개정...최 회장 "행복경영 실행력" 강조
  • 황인홍 기자
  • 승인 2020.02.20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성원 역할과 실천 강조 내용으로 SKMS 경영철학 등 개정…행복경영 가속화
이해관계자 범위를 고객, 주주, 사회에 비즈니스 파트너까지 확장해 행복 창출
1979년 제정 이후 14차 개정 거치며 SK 위기극복과 성장 원동력으로 자리매김

[와이즈경제=황인홍 기자] SK그룹이 경영활동의 주체인 구성원의 행복과 이를 지속하기 위한 이해관계자의 행복을 강조하는 내용으로 그룹 고유의 경영철학인 SKMS(SK Management System)를 개정했다. 구성원의 행복은 물론 회사를 둘러싼 이해관계자 행복을 동시에 추구해 나가야할 주체가 바로 구성원이라는 점을 명확히 한 것이다.

SK그룹은 20일 행복경영 주체로서 구성원의 역할과 실천을 강조하고, 고객, 주주, 사회 및 비즈니스 파트너로 이해관계자 범위를 확장하며, 함께 추구해야 할 이해관계자 행복을 ‘사회적 가치’로 개념화하는 방향으로 SKMS를 개정했다고 사내채널인 gbs와 toktok을 통해 공식화했다.

이에 앞서 지난 18일 열린 SKMS 개정 선포식과 SKMS 실천서약식에는 최태원 회장과 조대식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SK 주요 관계사 CEO들이 참석했다. 최 회장은 이날 SKMS 14차 개정 취지와 핵심 내용을 15분간 TED방식으로 발표했다.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18일 SK서린빌딩에서 열린 SKMS 개정선포식에 참석,TED방식으로 SKMS 14차 개정 취지와 핵심 내용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SK 제공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18일 SK서린빌딩에서 열린 SKMS 개정선포식에 참석,TED방식으로 SKMS 14차 개정 취지와 핵심 내용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SK 제공

최 회장은 “SK경영지향점을 지속가능한 구성원 행복으로 정립하고 VWBE(자발적∙의욕적 두뇌활용)를 통한 SUPEX추구로 행복을 실현하기 위해 SKMS를 개정했다”면서 “SKMS는 함께 실천하기로 약속한 우리의 믿음과 일하는 방식인 만큼 새로운 SKMS를 나침반으로 삼아 행복경영의 실행력을 높여 나가자”고 강조했다.

이번 SKMS 개정에 따라 SK를 구성하는 주체로서 구성원은 구성원의 행복과 함께 회사를 둘러싼 모든 이해관계자의 행복을 동시에 추구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종전 이해관계자 범위인 고객, 주주, 사회에 비즈니스 파트너를 포함시키는 한편 행복을 함께 만들어 가는 이해관계자와의 지지와 신뢰 관계를 강조했다.

특히 사회적 가치는 이번 14차 개정에서 이해관계자 행복을 위해 창출하는 모든 가치로 규정했다. 이 같은 사회적 가치를 만드는 일이야 말로 경제적 가치를 만드는 것에 더해 이해관계자가 기대하는 가치를 제공하는 것이라는 점을 규정한 것이다.

SKMS는 최종현 선대회장이 1979년 처음으로 정립한 이후 지난 41년간 경영 환경과 사회적 요구에 맞게 인사 및 연구개발 관리, SUPEX 추구개념 정립, 일처리 5단계 및 SUPEX추구법 확정, 이해관계자 행복 및 시스템 경영체계 도입 등으로 개정돼 왔다.

특히 SKMS는 70년대 오일쇼크, 90년대 외환위기, 2000년대 글로벌 금융위기 등 국내외 힘든 경영환경에 처했을 때마다 SK그룹이 위기를 극복하는 강한 기업문화의 근간으로 역할을 했을 뿐 아니라, 유공과 한국이동통신, 하이닉스 등 대형 M&A를 가능하게 원동력으로 작용했다고 SK측은 설명했다.

최근에는 이해관계자 행복추구, 그룹 개념 확장, 사회적 가치 추구 등을 SKMS에 반영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역할과 시대적 요구도 선제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