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銀, 한국해운조합과 ‘동반성장 금융지원 협약’ 체결
부산銀, 한국해운조합과 ‘동반성장 금융지원 협약’ 체결
  • 황인홍 기자
  • 승인 2020.02.21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해운조합 추천 조합원사에 최대 10억원 대출 지원, 금리 1%p 감면

[와이즈경제=황인봉 기자] BNK부산은행은 21일(금) 한국해운조합 부산지부에서 한국해운조합(KSA)과 ‘동반성장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해운조합은 1949년 설립된 해운산업 대표기관으로 해운업계 경영지원 서비스, 글로벌 해상 보험체계 구축, 여객선터미널 관리 및 운영 등 다양한 해운사업을 수행하는 비영리 특수법인이다.

BNK부산은행은 21일(금) 한국해운조합 부산지부에서 한국해운조합(KSA)과 ‘동반성장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오른쪽부터 부산은행 손대진 여신영업본부장, 한국해운조합 김창진 부산지부장)/사진=부산은행
BNK부산은행은 21일(금) 한국해운조합 부산지부에서 한국해운조합(KSA)과 ‘동반성장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오른쪽부터 부산은행 손대진 여신영업본부장, 한국해운조합 김창진 부산지부장)/사진=부산은행

이날 협약식은 국내외 해운경기 침체에 따른 경영환경 악화로 어려움을 겪는 한국해운조합 소속 조합원사에 실질적인 금융 혜택을 제공하고, 향후 해양산업의 지속적인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열렸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해운조합은 30억원을 부산은행에 예치하기로 했으며, 부산은행은 총 60억원 한도로 융자지원 펀드를 조성해 한국해운조합에서 추천한 조합원사에 대출을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업체당 최대 10억 이내이며, 대출금리는 1.0%p 감면해 적용하기로 했다.

부산은행 손대진 여신영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 지역 경제의 밑바탕인 연안 해운기업이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며 “앞으로도 해양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지원 정책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지역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은행은 지난해 한국해운조합과 해양산업 생생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해양산업 활성화와 경쟁력을 높이는 데 상호 협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